하나님을 보는 삶이란 (닛사의 그레고리우스)

한 줄 묵상 2014.04.23 17:39

하나님이 어디로 인도하든지 그를 따르는 것이 곧 하나님을 보는 것이다. 이것이 진실로 하나님을 보는 것이다. 하나님을 보고자 하는 갈망 안에서 만족해서는 안 된다.

- 닛사의 그레고리우스(Gregorius of Nyssenus, c.335-395), 《모세의 생애》


하나님을 보고자 하는 갈망을 느끼는 것, 기도하고 싶고 그런 갈망이 가득해지는 것은 영적으로 긍정적인 신호라 해석할 수 있다. 그러나 때때로  내가 하나님을 향해 더 시간을 내고 하나님을 가까이 하려고 한다는 사실만이 경건의 증거로 오해되기도 한다. 내가 무엇을 하려고 한다는 사실이 만족이 되는 순간 우리는 하나님을 놓치게 된다. 하나님을 경험하는 삶은  하나님이 어디로 가시는 지를 등 뒤에서 계속 보며 따라가는 삶이다. 내가 무엇을 하는지에 대해 만족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어디로 가시는지를 보는 데 나의 시간과 삶의 지향을 끊임없이 헌신하는 것으로만 만족하는 삶이다. / 유재경

posted by 진정한 열망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