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적 독서를 위한 조언 2 : 순수한 의도로 (존 웨슬리)

한 줄 묵상 2012.10.13 05:08
  • 영적독서야말로 "준비가 반"인 것 같습니다. 마음의 자세를 다시 가다듬어 봅니다.

    BlogIcon 산처럼 2012.10.14 02:38 신고

둘째, 순수한 의도로, 그대의 영혼의 양식을 얻고자 하는 목적을 가지고, 이 독서에 임하겠다는 다짐으로 이 독서를 준비하십시오. 그리고 읽는 동안, 하나님께서 그대의 눈을 열어 주셔서 그분의 소원을 알아 보고, 그것의 실행을 결단하고, 나아가 그것을 이루기까지 그대를 이끌어 주시기를 비는 간절한 기도로 이 독서를 준비하십시오."

 

존 웨슬리(John Wesley, 1703-1791), Part of the “Preface” to his Abridgment of Thomas à Kempis’ Treatise of The Imitation of Christ (1735)



 

 순수한 의도는 문자적으로는 의도의 순수성(The purity of intention)”이라고 옮길 수 있.  이말은 그리스도인이  어떤 일을 행하고자 할 때그 의도와 열망이 언제나 하나님만을 향한 순수하고 온전한 사랑에서 비롯되어야 함을 가리키는 말이다웨슬리 영성에서 의도의 순수성은 한 신자의 영적 수행이 완전 성화를 향하고 있는가를 분별하는 가장 중요한 판별 기준이다웨슬리는 우리의 노력이 온전히 하나님께만 바쳐지지 않고 나 자신을 위하는 것이 된다면, 이는 결국 사실상 사탄을 위하는 것이 되고 만다고 말한다.


영적 독서 뿐 아니라 모든 영적 실천은 그것이 무엇이든지 간에 반드시 나의 일부만이 아니라 나의 온 마음과 뜻과 힘과 정성을 다 드리는 것이어야 한다.  또한 그것을 수행하려는 열망은 언제나 하나님 사랑에서 비롯되어야 하고그것을 이루려는 모든 시도는 언제나 하나님을 소원을 이루겠다는 의도에서만 나와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그 수행은 아무 유익이 없는 일이되고 말 것이다. / 새결새김

posted by 새결새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