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두 팔 (잔느귀용)

한 줄 묵상 2015.05.28 23:19

하나님께서는 두 팔이 있어서 당신을 안고 품어 주신다. 한 손은 전능한 보호를 나타내며, 다른 손은 그 분의 완벽한 사랑이다.

 

잔느 귀용(Jeanne Guyon:  c. 1648-1717), 《아가서 강해》, 8장 3절에 대한 주석.

 

아들은 배고플 때 엄마에게 말하면 된다.

학생은 어려운 문제 생길 때 선생님께 말하면 된다.

성도는 힘들 때 목사에게 말하면 된다.

...

목사는 힘들 때 하나님께 기도하면 된다.

하나님께 기도하면 된다.

 



기도하는 데 오늘은 "하나님 아버지…" 하고 부르는데

자꾸 "아빠, 아빠" 하는 소리가 나왔다.

나이 사십에...아빠하며 부르는 기도소리가 우습기도 하지만 마음은 울었다.

"아빠, 아빠" 하는 소리만 수십 번, 수백 번 반복하다가

그 품에 안겼다.

내가 기댈 수 있는 분.

내가 의지할 수 있는 분.

내가 맘 놓고 울 수 있는 분.

내가 솔직할 수 있는 분

내가

그냥 벌거벗고 다가가 내 모습 다 보여줘도 날 사랑해 주시는 분.

내 아빠,

아빠 하나님….

 

/ 소리벼리 정승구

 

 

posted by 소리벼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