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

(573)
아슬란, 유다의 사자 (나니아 영성 이야기 4) 나니아 영성 이야기 4아슬란, 유다의 사자 “나니아에 한 번도 와 본 적이 없는 사람은 착하면서도 동시에 무서운 존재란 없다고 생각할 것이다.” 페벤시 가(家)의 아이들도 아슬란을 만나기 전까지는 그렇게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나니아의 주(主)인 아슬란을 처음 보게 되는 순간, 아이들은 그 사자의 얼굴을 똑바로 쳐다보지 못했습니다. “아이들은 사시나무 떨 듯 온몸을 부들부들 떨”었습니다. 여러분은 떨어보셨습니까? 공포심 때문에가 아니라 경외심 때문에 말입니다. 공포(恐怖)와 경외(敬畏)가 어떻게 다르냐고요? 그게 그거 아니냐고요? 혹 그렇게 생각하신다면, 여러분은 아직 나니아에 가본 적이 없으신 것입니다. 여러분의 주님이신 분을 예배해본 적이 없으신 것입니다. 예(禮)와 배(拜) 예배시간에 예배당 안에 있..
아슬란, 봄 (나니아 영성 이야기 3) 아슬란, 봄나니아 영성 이야기 3 "아슬란 님이 오신다는 소문이 있어요..." 옷장을 통해 나니아에 오게된 페벤시 가(家) 아이들이 '아슬란'이라는 이름을 처음 듣는 순간입니다. 그 순간, 아이들은 마치 꿈속에서 뭔가 대단히 의미심장한 말을 듣게 되었을 때와 같은 기분에 사로잡히게 됩니다. 뜻은 잘 모르면서도, 그러나 너무도 중요하게 느껴지는 말, 그 말 때문에 그 꿈 전체가 좋은 꿈이 되기도 하고 악몽이 되기도 하는 그런 말, 말입니다. 여러분은 그런 말을 들어보신 적이 있습니까? 꿈속에서. 사람은 왜 꿈을 꿀까요? 그건, 사람에게는 '영혼'이 있기 때문일 것입니다. 그리고 사람의 영혼은 무언가를 그리워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리워하는 이는 꿈을 꾸지요. 사실, 종교나 예술은 인류가 꿔온 꿈들이라고 할..
코스모스, 나니아 (나니아 영성 이야기 2) 코스모스, 나니아나니아 영성 이야기 2 루시에게 루이스는 『나니아 연대기』의 첫 권인 『사자, 마녀, 옷장』을 절친 오웬 바필드(Owen Barfield)의 딸이자 자신의 대녀(代女, goddaughter)인 루시 바필드에게 헌정하면서 이렇게 헌사에 적었습니다. "너는 이제 요정 이야기를 읽기에는 너무 나이를 먹어 버렸[지만]...하지만 언젠가는 요정 이야기를 다시 읽을 나이가 될 게다." 루시는 당시 15살이었으니까 요정 이야기 책을 좋아하지 않을 나이였긴 합니다. 하지만 루이스는 루시가 언젠가는 다시 요정 이야기를 읽게 될 것이라고 예견합니다. 아이는 크면 어른이 되지만, 어른이 성숙하면 다시 "[돌이켜] 어린 아이 같아" 지게 되는 법이니까요. 『나니아 연대기』는 어린 아이들을 위한 책이지만, 또한..
커다란 집 안을 탐험하는 아이 (나니아 영성 이야기 1) 커다란 집 안을 탐험하는 아이나니아 영성 이야기 1 "많은 것이 보는 눈에 달려 있다" 루이스는 세상이 달리 보이게 만들어주는 작가입니다. 제게는 그렇습니다. 사후 60여년이 지난 지금 여전히 많은 이들이 그의 글을 사랑하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사실, 우리가 글을 읽고, 또 글을 쓰는 이유는 다름 아니라 이것 때문이어야 하지 않나 싶습니다. 세상이 달리 보이는 체험을 선물로 받고, 또 선물로 주기 위해서, 말입니다. 우리 주변을 보면 우리더러 '달라지라'고 (닦달)하는 소리들로 가득합니다. 너가 달라져야 성공할 수 있다, 너가 달라져야 행복할 수 있다, 는 것입니다. '성공하는 사람들의 7가지 습관'을 가지라고 말합니다. '행복에 이르는 길'을 가르쳐주겠다고들 말합니다. 서점에 가보면 베스트셀러 코너에,..
물총새에 불이 붙듯 '목사들의 목사' 유진 피터슨의 마지막 선물 [서평] 유진 피터슨 <물총새에 불이 붙듯>(복있는사람) "유진 피터슨은 '목사'였다." 이것은 3년 6개월 전 몬태나주에 있는 그의 자택을 방문하고 돌아오는 길에 마음속으로 적어 본 방문기의 첫 문장이다. 그랬다. 피터슨은 영성신학을 가르친 교수이기도 하고, 성경 번역자이기도 하고, 저술가이기도 하지만, 그는 자신이 해 온 모든 일을 언제나 "목사로서" 한 일들이라고 고백한다. 그날도 그랬다. <메시지>(복있는사람) 성경 한국어판 완역 기념 인터뷰를 위한 만남이었는데, 인터뷰 중에도, 또 인터뷰 전후 대화에서도, 그가 말할 때의 작은 떨림에서마저 느껴졌던 단어는, '영성'도 <메시지>도 그 무엇도 아닌 '목사'였다. 돌아오는 비행기 안에서 나는 생각했다. 목..
그가 살아나셨다_토머스 머튼 그가 살아나셨다He Is Risen 토머스 머튼Thomas Merton 지음 권혁일 옮김 이 글은 토머스 머튼(1915-1968)이 1967년 9월에 쓴 에세이 “He Is Risen”을 우리말로 옮긴 것이다. 이 에세이는 그의 사후인 1975년에 동일한 제목으로 Argus Communications에서 소책자로 처음 출간되었으며, 이후 The Merton Annual 9 (1996)에 전문이 게재되었다. “그가 살아나셨고, 그는 여기에 안 계신다. … 그분은 너희보다 먼저 갈릴리로 가시는 중이다.”(막 16:6-7)그리스도께서 부활하셨습니다. 그리스도께서 살아계십니다. 그리스도는 살아있는 자들과 죽은 자들의 주님이십니다. 그분은 역사의 주님이십니다.그리스도는 움직이는 역사의 주님이십니다. 그분은 [역사..
영성나눔 시즌 6-4 : 마틴 루터의 기도 영성나눔 시즌 6-4마틴 루터의 기도 ‘산책길’과 '레 미제라블'이 함께하는 '영성나눔' 시즌 6의 마지막 강좌가 다음과 같이 열립니다. 산책길 이강학 대표가 강사로 섬깁니다. 자세한 내용은 레미제라블 블로그(클릭)를 참조해 주세요.강사 : 이강학 교수(산책길 대표연구원, 횃불트리니티신학대학원대학교 교수)일시 : 2019. 12. 5.(목) 저녁 7:30장소 : 레 미제라블 (서울 용산 녹사평대로 26길 24. 3층)
2019 대림절 일일수련_장엄한 기적 산책길과 영락수련원이 함께 준비한 '2019 대림절 일일수련'이 "장엄한 기적"이라는 주제로 다음과 같이 열립니다. 자세한 사항은 포스터를 참조하여 신청하세요. 인원이 제한되어 있으니 원하시는 분들은 일찍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 언제 : 2019. 12. 7.(토) 오전 9:30-오후4:00어디서 : 영락수련원(경기도 광주시 남한산성면 신성리 667)신청 : 031-743-6537 / retreatcenter.youngnak.net